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한국 스릴러 영화 '의뢰인' - 넷플릭스 추천 영화입니다.

by 헐랭이짱 2022. 4. 25.
반응형

안녕하세요. 행복충전소입니다.

 

오늘은 한국 스릴러 영화로 하정우, 장혁, 박희순이 나온 영화 의뢰인을 리뷰하고자 합니다.

 

 

1. 영화 정보

장르 : 스릴러, 드라마 (한국)
상영시간 : 123분
등급 : 15세 관람가
개봉일 : 2011. 09. 29.
평점 : ★ 8.07
관객수 : 239만 명
제작 :
배급 : (주)쇼박스

감독 : 손영성
주연 : 하정우(강성희 역), 박희순(안민호 역), 장혁(한철민 역)
조연 : 성동일(장호원 역), 김성령(사무장 역), 정원중(부장검사 역)

 

 

 

 

2. 소 개

 

피로 물든 침대, 

사라진 시체.

그리고 살인 혐의

 

재판이 끝나기 전까지는 누구도 믿을 수 없습니다.

시체 없는 살인 사건

 

그러나, 명확한 정황으로 붙잡힌 용의자는 피살자의 남편 장혁.

 

여기에 투입된 변호사 하정우와 검사 박희순의 치열한 공방.

 

 

어떤 결말도 예상할 수 없는 치열한 법정 대결에 당신을 배심원으로 초대합니다.

 

 

 

 

3. 줄거리

 

사진 인화 일을 하는 한철민이 퇴근을 하는데 집 주변이 분주합니다. 집에 들어간 한철민은 아내의 핏자국이 침대에 선명하게 비친 것을 멍하게 보고 있는데, 형사가 그의 손에 수갑을 채우게 됩니다.

 

강성희는 한때 검사였지만 모종의 사건으로 검사에 대한 회의를 느끼고 변호사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장호원에게 한철민의 변호를 제의받고 조사를 하는데 계속 모든 것이 의문점 투성이입니다.

집에는 지문이 없고 CCTV도 사건 접수 전 이미 회수된 상황이라 한철민은 증거도 없이 정황만으로 체포되어 있는 상황인 것입니다.

 

한철민은 자기가 아내를 죽이지 않았고, 아내에게는 다른 남자가 있었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자기는 그날 졸음운전으로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기절했다고 말합니다.

그래서 장호원이 사고 현장에 가보니 아이의 아버지가 자신의 아들이 한철민의 차에 치였다고 진술하며 법정에서 증인으로 나서기로 합니다.

 

한철민은 아직도 아내가 죽었다고 인정하기 싫다며 눈물로 배심원에게 호소합니다.

 

 

 

강성희는 증거가 없다면 유죄일 수 없다며 정황만으로 유죄일 수 없다고 말합니다.

그러면서, 마지막 변론 때 "이제 제가 셋을 세면 부인 서정아 씨가 저기 저 문을 열고 들어올 겁니다. 하나, 둘, 셋. "

"모두들 저 뒷문을 쳐다보셨나요?. 그렇다면 여러분은 피고인의 부인이 정말 죽은 것인지 의심하고 있다는 겁니다. 이 실험으로 여러분들이 합리적인 의심을 품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겁니다. 그러니 이제 피고 한철민에게 무죄를 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검사 안민호는 강성희에게 말합니다. "아~~~ 그런데 셋 셀 때 한철민, 한철민은 출입문 쳐다보지도 않았어."

 

뭔가 잘못된 것일지도 모른다는 의심이 들지만, 한철민은 무죄로 풀려나게 됩니다.

 

이렇게 영화는 끝이 났을까요?

 

 

 

 

 

4. 감상평

 

영화 의뢰인은 스릴러물로서 활발한 액션신은 없지만 묘한 심리전이 펼쳐지는 법정신은 긴장감을 느끼게 해 줍니다.

 

2011년도의 작품이라 젊은 시절의 하정우, 장혁, 박희순을 만날 수 있어 좋았습니다.

 

넷플릭스에 올려져 있으니 찾아보시면 후회하지는 않으실 겁니다.

반응형

댓글7